전체 기자
닫기
표진수

realwater@etomato.com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스마트폰만 있어도 차문 연다…현대차 '디지털키2' 서비스

무선통신 기반 디지털키…제네시스 GV60 첫 적용

2022-04-12 10:19

조회수 : 2,08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현대차(005380)·기아(000270)·제네시스 차종에서 스마트폰을 옷주머니나 가방에 지니고 있어도 차량 문을 열고 시동을 걸 수 있는 기능이 제공된다.
 
현대차그룹은 초광대역 무선 통신(UWB)을 적용한 비접촉식 ‘디지털 키 2(Digital Key 2)’ 서비스를 최근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디지털 키 2 옵션을 적용한 제네시스 GV60를 시작으로 G90, 이후 출시될 현대차·기아·제네시스 차량에 선택적으로 적용될 계획이다.
 
대상 차량을 구매한 고객은 별도의 하이테크센터(구 서비스센터) 방문 없이도 무선(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디지털 키 2 기능을 자동으로 활성화할 수 있다.
 
이후 삼성전자(005930)와 애플의 스마트폰 중 디지털 키 2(UWB)를 지원하는 기종에 키를 신규 등록하면 업데이트된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호환 가능한 스마트폰 기종은 제네시스 공식 홈페이지와 스마트폰 제조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비접촉식 디지털 키 2 기능은 '카 커넥티비티 컨소시엄'의 기술 표준에 따라 개발됐으며, 이처럼 디지털 키 기능이 삼성전자와 애플에서 제조한 스마트폰과 동시에 호환되는 것은 자동차 제조사 중 현대차그룹이 세계 최초다.
 
현대차그룹은 초광대역 무선 통신을 적용해 스마트폰을 옷주머니나 가방에 지니고 있어도 차량 문을 열고 시동을 걸 수 있는 비접촉식 '디지털 키 2' 서비스를 최근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사진=현대자동차그룹)
 
현대차그룹은 비접촉식 디지털 키 2 개발을 위해 초광대역 무선 통신 기술을 신규 적용했다. 특히 GV60와 G90 차량의 개발 단계부터 UWB 서비스 제공을 위한 하드웨어를 미리 반영하는 등 차량과 스마트폰 간의 호환이 가능하도록 했다.
 
이번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새롭게 선보이는 디지털 키 2 기능은 블루투스, 근거리 무선 통신(NFC) 기술만 적용했던 기존 디지털 키와 비교해 거리와 방향 인식 정확도가 훨씬 높아져 고객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이에 따라 디지털 키 2 옵션이 적용된 GV60 보유 고객은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스마트폰 소지만으로 차량에 출입하거나 잠금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또 차량 내 NFC 안테나가 장착된 무선 충전기에 스마트폰을 올려놓지 않아도 시동이 가능하며, 트렁크 뒤쪽 감지 영역으로 접근해 3초 이상 대기 시 트렁크가 자동으로 열리는 스마트 트렁크 기능도 지원한다.
 
이 밖에도 스마트폰을 소지한 상태로 차량에 가까이 접근하면 퍼들 램프가 점등되고, 사이드 미러가 펴지는 웰컴 라이트 점등 기능 등이 디지털 키 2를 통해 제공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이번에 선보인 디지털 키 2 서비스를 통해 차량 사용 편의성이 한층 강화됐다"며 "앞으로도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시간이 지나도 새로운 차량에 탑승하는 듯한 경험을 고객에게 지속해서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향후 샤오미, 화웨이 등이 제조한 스마트폰에서도 디지털 키 2를 사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폰 제조사와 협업해 고객 편의성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