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유승호

peter@etomato.com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인수위 "안철수, BTS 소속사 만난다…병역 특례 위한 것 아냐"

"K컬처 발전 논의…병역 특례 하이브서 제안할지는 모르겠다"

2022-04-01 15:28

조회수 : 1,86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안철수 제20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위원장이 1일 오전 서울 종로구 통의동 금융감독원 연수원에 마련된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 들어서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유승호 기자] 신용현 대통령직인수위원회 대변인은 “내일(2일) 안철수 인수위원장이 사회문화복지분과 인수위원과 함께 BTS 소속사 하이브를 방문한다”고 밝혔다.
 
신 대변인은 1일 종로구 통의동 인수위에서 정례브리핑을 열고 “문화, 예술, 엔터테인먼트 등 K컬처 산업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한 방문”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BTS의 현역 복무 면제를 검토 중이냐는 질문에 신 대변인은 “방문 목적은 병역 특례 문제 때문이 아니다”라면서 “K컬처 발전 방안을 위해서”라고 답했다.
 
그러면서도 신 대변인은 “그쪽(하이브)에서 의제를 제안할지는 잘 모르겠다”며 “우수한 연예인에 대해서 병역 특례가 있어야 되지 않느냐 이런 의견은 충분히 제시될 수 있을 것”이라며 논의 과정에서 BTS 멤버들의 병역 특례 문제가 다뤄질 가능성도 열어 놓았다.
 
다만 인수위측은 BTS 병역 문제 검토 등 관련 사안에 대해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원일희 인수위 수석부대변인은 “하이브 방문은 엔터테인먼트가 산업으로서 어떻게 하면 국가경쟁력 발전에 기여할 것인가에 대한 고민의 현장방문 성격”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그는 “인수위 차원에서 BTS 병역과 관련한 그 어떤 논의와 검토도 없었다”고 재차 강조했다.
 
하이브 외에 다른 엔터테인먼트 등 단체와 K컬처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일정은 없는지를 묻는 질문에 원 수석부대변인은 “(안 위원장에게)다른 추가적인 일정을 건의하겠다고”고 답했다.
 
한편 안 위원장은 대선 후보 시절 ‘BTS 병역특례법’ 통과를 촉구한 바 있다.
 
유승호 기자 peter@etomato.com
  • 유승호

산업2부 유승호입니다. 깊이있는 뉴스를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