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승진

chogiza@etomato.com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조승진 기자 입니다.
화이자 "오미크론 백신 3월 출시"…모더나는 가을

2022-01-11 10:11

조회수 : 87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승진 기자] 앨버트 불라 화이자 최고경영자(CEO)는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백신이 오는 3월 준비될 것이라고 밝혔다.
 
10일(현지시간) 불라는 이날 CNBC 스쿼크 박스에 출연, "백신이 3월에 준비될 것"이라며 "이미 일부 수량은 위험을 무릅쓰고(at risk) 생산 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 백신은 현재 퍼지고 있는 코로나19 변이들을 겨냥한 것"이라며 "오미크론 백신이 필요한지, 어떻게 사용될지는 확실치 않지만 일부 국가들이 가능한 빨리 준비되길 원하고 있어 일부 백신을 준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스테판 방셀 모더나 CEO도 이날 오전 CNBC 인터뷰에서 "올해 가을을 목표로 오미크론을 겨냥한 백신을 개발 중"이라며 "곧 임상시험에 돌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영국 보건청 연구에 따르면 화이자와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은 2차 접종 후 20주 만에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면역 효과가 10%대로 뚝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여전히 중증화 예방에는 효과적이며, 부스터 샷까지 맞을 경우 유증상 감염을 예방하는데 최대 75%의 효과를 보였다.
 
백악관 수석 의료 고문인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장은 지난해 12월 현재 부스터 샷이 이 변이에 효과가 있어 오미크론에 특화한 부스터 샷은 불필요하다고 했다.
 
한편 불라는 4차 접종이 필요한지에 대해선 유보적인 입장을 보이며 추가 접종의 필요성 여부를 결정하기 위해 실험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스라엘은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4차 접종을 승인했다. 60세 이상, 면역력 저하자, 의료 종사자들에게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을 투여 중이다. 이스라엘은 접종 개시 후 일주일 만에 4차 접종이 항체를 5배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힌 바 있다.
 
앨버트 불라 화이자 최고경영자(CEO) 사진/뉴시스
 
조승진 기자 chogiza@etomato.com
 
  • 조승진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조승진 기자 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