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문 대통령, 배은심 여사 빈소 조문 "평화와 안식 기원"

"배은심 여사 헌신이 오늘 대한민국 민주주의 만들어"

2022-01-09 18:58

조회수 : 4,66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9일 고 이한열 열사의 모친 배은심 여사 빈소를 조문하고 "고인의 평화와 안식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광주 조선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배은심 여사 빈소를 찾아 유가족과 호상을 맡은 우상호 민주당 의원에게 "6월 민주항쟁의 상징인 이한열 열사와 아들의 못다 이룬 꿈을 이어간 배은심 여사의 희생과 헌신이 오늘날 대한민국 민주주의를 만들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민족민주유가족협의회(유가협) 어머님, 아버님들에게 "얼마나 마음이 아프시냐"고 위로를 전했다. 유가협 어머님들은 "이렇게 아픔을 어루만져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배은심 여사의 장례는 '사회장'으로 치러진다. 시민사회단체의 원로들이 고문단을 맡고, 오랜 인연을 이어온 우상호 의원이 호상을 맡았다. 문 대통령은 6월항쟁 33주년인 2020년 6월10일 서울 용산구 민주인권기념관 예정지에서 배은심 여사에게 민주화 공로를 인정하는 국민훈장 모란장을 직접 수여한 바 있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9일 오후 광주 동구 조선대병원장례식장에 마련된 고 이한열 열사의 모친 배은심 여사의 빈소를 찾아 헌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