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광연

fun3503@etomato.com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포스코인터내셔널, 호주·멕시코 요소수 18만리터 확보

승용차 9000대 공급 물량…해외 네트워크 활용 결과

2021-11-12 10:26

조회수 : 1,36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포스코(005490)그룹이 포스코인터내셔널(047050)을 통해 전세계 80여개 해외 네크워크를 활용한 요소수 공급계약을 체결하며 최근 요소수 부족 사태 극복에 적극 동참한다. 
 
포스코인터내셔널은 11일 호주 'Blue Nox'와 요소수 80MT(약 8만리터), 멕시코 'Zar Kruse'와 100MT(약 10만리터) 계약을 각각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포스코인터내셔널이 요소수 품귀 현상이 발생한 이후 즉시 해외 모든 네트워크를 활용해 미주, 유럽, 아시아 등 전세계 주요 요소수 업체들과 요소 및 요소수 구매 계약을 타진해온 결과다. 이번에 수입하는 요소수는 차량용 요소수로 운송차량 및 중장비에 사용될 예정이다.
 
포스코인터내셔널과 멕시코 Zar Kruse가 11일 요소수 10만 리터 계약 서명식을 진행했다. 서명식에 참석한 관계자들. 사진/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인터내셔널과 계약한 Blue Nox와 Zar Kruse 모두 과거 요소수 수출 경험이 전혀 없어 포스코인터내셔널이 현지 수출통관부터 포장, 물류 등 수출 전반의 모든 업무를 직접 수행해야 했는데 이처럼 긴박했던 계약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국내 대표 종합상사의 글로벌 역량이 적시에 발휘되었다는 평가다.
 
요소수는 주성분이 요소와 물로 돼 있어, 해상 물류에 어려움이 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포스코인터내셔널은 포스코 물류사업부와의 긴밀한 협업과 HMM(011200)의 호주발 선복 확보와 배선스케줄 조정 등 협력을 통해 공급 난관을 풀 수 있었다.
 
이번에 확보한 요소수는 총 18만 리터 분량으로 이는 승용차 9000대에 공급할 수 있는 물량이다. 양 계약건 모두 현지에서 이번달 말 선적 예정이며 국내 도착까지는 선적 후 호주와 멕시코 각각 약 21일과 18일 정도가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포스코인터내셔널 관계자는 "이번 계약 이후에도 해외 지사 및 법인을 적극 활용해 아시아, CIS지역, 미주 등지의 요소수 생산업체와 공급가능여부를 지속 협의해 나갈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국내 요소수 품귀현상이 조속히 해결 될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Zar Kruse와 서명식은 전윤종 산업부 통상교섭실장과 김기중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중남미 지역본부장, 주멕시코대사관 관계자, 최순영 포스코 MEXICO 대표법인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멕시코 현지에서 진행됐다. 전윤종 통상교섭실장은 이어 열릴 예정인 델 라 모라 멕시코 경제부 차관과의 면담에서 금번 요소수 수출통관 절차의 신속한 진행을 멕시코측에 요청하며 금번 계약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