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국방부 청사서 코로나19 확진자 또 발생…누적 3명

8일 이후 일주일만에 1명 추가, 긴급 방역 조치·역학조사 진행

2021-10-15 11:35

조회수 : 2,52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서울 용산구 소재 국방부 청사 본관 근무자 중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또 나왔다. 국방부 청사에서 지난 8일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일주일만이다.
 
15일 국방부에 따르면 청사 본관 6층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군 당국은 보건당국과 함께 청사 내 긴급 방역조치를 실시하고, 확진자의 동선을 추적하는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앞서 국방부 청사에서 지난 8일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후 밀접 접촉자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아 지금까지 국방부 청사 본관에서 나온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3명이다.
 
서울 용산구 소재 국방부 청사 본관 근무자 중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은 지난 8월30일 국방부 청사의 모습이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