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병호

choibh@etomato.com

최병호 기자입니다.
'이재명 저격수' 설훈 "대선 승리 위해 소임 다하겠다"

페이스북서 "당무위 결정, 아쉽지만 존중한다"

2021-10-14 07:46

조회수 : 2,04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병호 기자] 이낙연 전 대표 측 좌장이자 강경파인 설훈 의원이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소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3일 민주당 당무위원회에서 이 전 대표 측의 '무효표 이의 제기'를 수용하지 않기로 결정하자, 경선 결과에 승복하고 정권재창출에 기여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

설 의원은 이날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낙연 후보께서 당무위 결정을 존중하고 경선 결과를 수용했다"며 "특별당규에 대한 정당한 문제제기가 받아들여지지 않은 것은 아쉽지만, 당의 절차에 따른 결정인 만큼 존중한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또 "이제 중요한 것은 민주당의 승리"라며 "저는 민주당원의 한 사람으로서 정권재창출을 위해 노력할 것며, 경선 과정에 입은 상처가 아물고 새살이 돋아나려면 우리 모두가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했다. 이어 "이낙연 후보를 지지하셨던 분들의 상심이 크실 줄로 안다"며 "이낙연 후보의 고심어린 결정과 호소가 여러분의 마음에 가 닿았기를 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아픔을 달래고 민주당이 승리하는 길, 지금껏 그래왔듯 잡은 손 놓지 말고 함께 걸어가자"며 "문재인정부가 성공하고 4기 민주정부를 이루는 길에서 서로를 지켜주며 앞으로 나아가자"고 말했다.
 
이낙연 전 대표 측 좌장인 설훈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소임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진/뉴시스

최병호 기자 choibh@etomato.com
 
  • 최병호

최병호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