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문장원

01071701498@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이준석 "당 후보 네거티브 공세 강화…검증 조직 설치 검토"

최고위서 후보검증단 설치 의사 밝혀, 당 지도부가 담당

2021-09-06 09:48

조회수 : 1,19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문장원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최근 당내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둘러싼 '청부 고발' 의혹에 후보검증단 설치를 재추진할 의사를 밝혔다.
 
이 대표는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선거가 다가올수록 상대 당과 여러 경로를 통한 우리 후보와 당에 대한 네거티브와 공세가 강화되고 있다"며 "당에서는 우리 후보들을 적극적으로 보호하고 또 검증할 수 있도록 조직 설치를 재차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당 선거관리위원회와 협의를 통해 (검증단 설치를)추진하고자 했지만, 정홍원 선관위원장이 선관위의 업무 과중으로 지도부가 이 일을 담임했으면 좋겠다는 취지로 말했다"며 "더 이상 우리 당원과 지지자들이 우리 후보에 대한 공격과 네거티브로 걱정하는 일이 줄어들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했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 3일 관훈토론회에서도 윤 전 총장의 '청부 고발' 의혹에 대한 질문에 "이런 사안에 대해 신속하고 엄정하게 처리하기 위해 사실관계를 검증·대응할 수 있는 대선 검증단 설치가 지연된 게 안타깝다"며 "지금이라도 구성 여부를 고민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아울러 이 대표는 전날 선관위가 '역선택 방지 조항' 도입 없이 경선룰을 확정한 것에는 "일부 대권 주자들과 선관위의 갈등 속에서 우려도 있었지만 만장일치로 도출된 안인 만큼 이제는 이견 없이 룰에 따라 우리 당의 대통령 선거 후보자 경선이 순탄하게 치러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사진
 
문장원 기자 moon3346@etomato.com
 
  • 문장원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