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권새나

inn1374@etomato.com

권새나입니다.
(2020도쿄)여자 양궁 개인전, 안산 슛오프 접전 끝 '결승행'

금메달까지 단 1승…사상 첫 3관왕 도전

2021-07-30 16:34

조회수 : 1,48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권새나 기자] 안산(20·광주여대)이 2020 도쿄올림픽 여자 양궁 개인전 결승에 진출했다. 사상 첫 3관왕을 향해 단 1승만을 남겨 두고 있다.
 
안산은 30일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준결승에서 매켄지 브라운(미국)과 세트 점수 5-5(28-29, 30-28, 30-28, 27-28, 28-28)에서 슛오프 접전 끝에 6-5로 승리했다.
 
안산은 1세트에서 10점으로 시작했지만 이후 두 발 모두 9점에 맟춰 브라운에게 28-29로 1세트를 내줬다.
 
2세트에서 안산이 세 발 연속 10점을 명중, 30-28로 승점을 챙겼다. 3세트에서도 마찬가지로 세 발 연속 10을 쏘아 30-28로 세트 점수 4-2 역전을 만들었다
 
하지만 매켄지의 무서운 기세에 4세트를 27-30으로 내준 안산은 마지막 5세트를 28-28로 비겨 슛오프에 돌입했다.
 
슛오프에서 승리의 여신은 안산을 향해 웃었다. 안산이 10점을 쏜 반면 브라운은 9점을 쏴 대망의 결승행을 확정했다.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 안산. 사진/뉴시스
 
권새나 기자 inn1374@etomato.com
  • 권새나

권새나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