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진양

jinyangkim@etomato.com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네이버, 도쿄올림픽 온라인 중계권 확보

특집 페이지도 열어 올림픽 열기 달궈…웨이브·KT 시즌 "협상 중"

2021-07-15 12:46

조회수 : 20,83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쿠팡플레이가 포기한 도쿄올림픽 온라인 중계권을 네이버가 따냈다. 다만 네이버는 단독 중계를 요청하지는 않았으며 현재 웨이브와 KT 시즌 등도 협상을 진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네이버 스포츠는 15일 '2020 도쿄 하계올림픽' 온라인 중계권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말 쿠팡플레이가 지상파 3사와 진행 중이던 온라인 단독 중계권 협상을 철회한 후 다수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업체가 협상에 나섰는데, 네이버가 첫 번째 사업자로 등장한 것이다. 
 
온라인 플랫폼에서 올림픽 경기를 중계하려면 지상파 3사로부터 중계권을 구매해야 한다. 이날 관련 업계에 따르면 웨이브와 KT 시즌, 아프리카TV는 여전히 협상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티빙과 왓챠는 일찌감치 중계권 확보를 포기했으며 카카오도 내부 검토 끝에 올림픽 중계를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다만 카카오는 이용자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올림픽 소식을 접할 수 있는 별도의 페이지를 구성할 예정이다. 
 
가장 먼저 온라인 중계권을 확보한 네이버는 대표팀 소개 영상 등을 담은 특집 페이지도 오픈하며 경쟁 업체들과 차별화 된 서비스로 스포츠 팬들을 공략하고 있다. 
 
네이버 스포츠는 오는 23일부터 내달 8일까지 열리는 '2020 도쿄 하계올림픽'의 경기 생중계와 주요 경기 VOD 콘텐츠를 제공한다. 모바일과 PC의 특집 페이지(홈, 소식, 일정, 메달 섹션)에서는 주요 경기 소식을 33개 종목별 이슈 카드와 스페셜 템플릿에 맞춰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국내 타플랫폼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232명 전원을 소개한 영상 콘텐츠를 준비해 각 선수들을 응원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했다. 선수 응원에는 신기술로 개발된 음성 검색 응원 서비스도 포함됐다. 예를 들어, 네어버 앱의 음성검색을 누르고 "김연경 파이팅" 또는 "대한민국 파이팅"을 외치면 해당 선수 응원 페이지로 자동 연결된다.
 
네이버 스포츠는 '2020 도쿄 하계올림픽' 특집 페이지에 국가대표팀 선수들을 소개하고 응원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사진/네이버
 
더불어 생중계 시청 중 실시간으로 응원할 수 있는 경기별 라이브톡 기능을 지원하고 각 경기의 기록 데이터(경기 일정, 결과, 메달, 순위)도 함께 제공한다. 
 
이와 함께 스포츠 진행 경험이 풍부한 ‘올림픽 여신‘ 박선영 아나운서가 인기 아이돌과 예능인, 레전드 선수 등을 게스트로 섭외해 진행하는 네이버 나우 X 스포츠 올림픽 특집 라이브쇼 ‘박선영의 8에이트’ 프로그램도 나우와 V라이브를 통해 서비스된다. 
 
주건범 네이버 스포츠 리더는 "이번 특집 페이지 안에서는 경기 생중계와 VOD서비스 외에도 사용자 참여형 이벤트인 '매일매일 응원 챌린지'와 승부예측 퀴즈쇼 '팀코리아 예측고사'도 진행된다"며 "응원에 따라 스탬프와 올림픽 포인트를 증정하고 미션 성공 시에는 네이버페이가 지급되는 등 사용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위해 다채롭고 흥미로운 서비스를 많이 기획했다"고 말했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