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표진수

realwater@etomato.com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동작구, 내일부터 불법 주·정차 공유 킥보드 견인

차도·지하철역 진출입로 등 즉시 견인

2021-07-14 17:01

조회수 : 1,30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동작구가 오는 15일부터 도로변 불법 주·정차 공유 전동 킥보드 견인을 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동작구는 불법 주정차 공유 킥보드가 많은 노량진과 이수역, 숭실대입구역, 신대방삼거리역 등 역 주변과 보라매공원 주변을 중심으로 즉시 견인지역과 일반보도를 구분해 조치할 예정이다.
 
즉시 견인지역은 △차도 △지하철역 진출입로 △버스 정류소, 택시승강장 10m 이내 △점자블록 위, 교통약자 엘리베이터 진입로 △횡단보도 등으로 견인업체가 발견 즉시 견인한다.
 
일반보도는 3시간의 유예시간을 부여해 킥보드 업체가 자율적으로 수거하거나 재배치 등의 조치를 하지 않을 경우 견인할 예정이다. 
 
킥보드 견인 시, 업체는 1대 당 견인료 4만원과 보관료(30분당 700원)을 부담해야 한다.
 
불법 주정차 전동 킥보드로 불편을 겪는 주민은 모바일 등으로 접속해 신고하기를 누른 후 킥보드에 부착된 QR코드를 촬영해 신고하면 된다.
 
김병석 동작구 주차관리과장은 "주민들이 무분별한 불법 주정차 전동 킥보드로 인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견인된 불법 주정차 전동킥보드 모습. 출처/관악구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