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지영

wldud91422@etomato.com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현대건설기계, '워라밸' 향상 위해 선택근로제 도입

2021-07-02 15:00

조회수 : 80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현대건설기계(267270) 일과 가정의 균형(워라밸)을 높이기 위해 선택근로제를 도입한다.
 
현대건설기계는 이달부터 선택근로제를 전사적으로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이에 따라 직원은 오전 8시에 출근해 오후 5시에 퇴근하는 근무체계가 아니라 스스로 출·퇴근시간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한 달 기준 주당 근무시간이 평균 52시간을 충족하면 특정 주 52시간 초과 혹은 미만 근무를 할 수 있기에 선택권이 더 확대될 것이라고 현대건설기계는 설명했다.
 
다만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휴게시간 1시간을 제외한 4시간은 '코어타임'으로 전 직원이 의무적으로 근무토록 해 업무 효율성을 높인다. 코어타임 반차휴가 제도를 신설해 코어타임 4시간에 대한 휴가를 사용한다면 반차 사용만으로 휴일을 만들 수 있도록 했다.
 
현대건설기계는 MZ세대(밀레니얼+Z세대) 젊은 직원을 중심으로 확산하는 워라밸에 대한 사내 욕구를 충족시키고 효율적 근무문화 조성을 통한 업무효율성 증대를 위해 올해 하반기 실시를 목표로 선택근로제 도입을 지속 추진했다.
 
이를 위해 현대건설기계는 지난 한 달 동안 일부 부서와 팀을 대상으로 선택근로제를 시범 운영하면서 예상되는 문제점을 사전 파악하고, 직원들의 피드백을 토대로 제도를 보완하는 등 선택근로제의 성공적 시행과 조기 정착을 위해 준비를 해왔다.
 
박호석 현대건설기계 HR·지원부문장(상무)은 "출·퇴근 시간은 내가 결정하고 일할 때는 집중해 근무한다는 선택근로제의 도입 취지에 맞게 제도를 운영해 일과 가정이 양립할 수 있는 최고의 근무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