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성휘

noirciel@etomato.com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문 대통령 ‘공군 여중사’ 조문…"국민들께 매우 송구"(1보)

현충일 행사 후 국군수도병원 방문해 유가족 위로

2021-06-06 12:02

조회수 : 2,80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성추행 피해 후 극단적인 선택을 한 공군 이모 중사의 빈소를 찾아 유가족을 위로하고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동작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6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하고, 이어 고인의 빈소가 마련된 경기 성남시 국군수도병원을 방문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현충일 추념사에서 "보훈은 지금 이 순간, 이 땅에서 나라를 지키는 일에 헌신하는 분들의 인권과 일상을 온전히 지켜주는 것"이라며 "최근 군내 부실급식 사례들과 아직도 일부 남아있어 안타깝고 억울한 죽음을 낳은 병영문화의 폐습에 대해 국민들께 매우 송구하다"며 공군 부사관 사건에 대해 공개 사과했다.
 
문 대통령은 "군 장병들의 인권뿐 아니라 사기와 국가안보를 위해서도 반드시 바로 잡겠다"면서 "나는 우리 군 스스로 국민의 눈높이에 맞게 변화하고 혁신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고 있다고 믿는다"며 군의 쇄신을 독려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성추행 피해 후 극단적인 선택을 한 공군 이모 중사의 빈소를 찾아 유가족을 위로하고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사진은 경기도 성남시 국군수도병원 장례식장 영현실에 놓인 고인의 영정사진이다. 사진/뉴시스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