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현정

jhj@etomato.com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배현진, 최고위원 출마 "국민의힘 대선 승리 견인차 역할"

출마 기자회견 "책임을 국민·당원에 떠넘기는 비겁한 지도부 되지 않겠다"

2021-05-13 11:54

조회수 : 2,19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초선인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이 "내년 3월 답 없이 막막하기만 한 국민의 삶을 반드시 바꿔드리겠다"며 "대선 승리의 강력한 견인차 역할을 하겠다"고 최고위원에 출사표를 던졌다.
 
배 의원은 1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기회의 불평등, 과정의 불공정, 결과의 부정의라는 문재인 정부의 지난 4년간 얼마나 힘드셨나"라며 이같이 밝혔다. 배 의원 외 현재까지 최고위원 출마를 공식 선언한 인사는 원영섭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조직부총장, 천강정 국민의힘 경기도당 치과의사네트워킹위원장 등 2명이다.
 
그는 "새로 선출될 국민의힘 당 지도부는 연말까지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이기는 후보를 탄생시킨 뒤 한걸음 뒤에서는 최선을 다해 지원해야 하는 사명을 갖고 있다"며 "국민과 당원을 위한 봉사자를 자처하면서 정작 어려움이 닥쳤을 때 그 책임을 국민과 당원에 떠넘기는 비겁한 지도부는 되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출마 선언 직후 기자들과 만나 홍준표 무소속 의원의 복당과 관련, "한 가족인데 들어오라 마라 할 문제가 아니다"며 "당연히 들어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당대회 '당원 투표 70%, 여론조사 30%' 경선 룰에 대해선 "책임 당원 비율을 더 높이자는 주장에 찬성한다"며 "낮추자는 의견에는 반대한다"고 밝혔다.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이 13일 국회에서 최고위원 경선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사진/ 공동취재사진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조현정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