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등용

dyzpower@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바디프랜드, 자발적 상생협력에 300억원 기금 조성

중기부 '자상한기업 2.0' 2호 기업 선정

2021-04-27 14:56

조회수 : 1,43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안마의자 업체 바디프랜드가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으로 나선다. 재도전 기업 육성을 위한 전방위적인 지원과 함께 바이오·헬스 분야 벤처·스타트업 지원에도 힘을 쏟는다는 계획이다.
 
바디프랜드는 27일 서울 강남구 본사에서 중소벤처기업부와 ‘자상한 기업 2.0’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자상한 기업은 전통적인 협력사 위주의 상생협력을 넘어, 대기업이 보유한 역량과 노하우 등의 강점을 미거래기업·소상공인까지 공유하는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을 말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바디프랜드는 우선 재도전 기업 육성을 지원한다. 중기부와 유관기관에서 재도전 기업을 추천하면 해당 기업을 대상으로 공개 기업설명 등을 거쳐 지원기업을 최종 선정하고 사업화 자금을 지원한다.
 
또한 바디프랜드에 소속된 쇼호스트, 판매기획자(MD)를 통한 홈쇼핑·라이브커머스 진출과 전국 120여 개의 직영점을 활용한 제품 판매 등 판로 확대를 지원하고 맞춤형 컨설팅도 제공한다. 
 
바이오 헬스 분야 벤처·스타트업 육성에도 힘을 보탠다. 바디프랜드는 바이오 헬스 벤처·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연구비를 지원하고 바디프랜드가 보유한 의료 연구개발(R&D) 센터를 통해 설비 공유와 연구결과 분석 등 전문의와의 협업 기회와 컨설팅을 제공한다.
 
또한 바디프랜드는 중소기업과 국내 안마의자 제조 생태계를 공동으로 구축한다. 협력사의 생산성 향상 지원과 기술 개발 공동사업을 통해 부품 생산부터 완성품 제조까지 국산화를 위한 상생 협력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바디프랜드는 5년간 300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이번 협약 내용과 더불어 다양한 자발적인 상생협력 활동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박상현 바디프랜드 대표는 “자상한 기업으로 참여하게 돼 영광이며 동시에 다른 기업의 재도전을 돕는다는 것에 무거운 책임감도 느낀다”며 “앞으로 실패에도 굴하지 않고 적극적으로 재도전하는 기업에 전폭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권칠승 중기부 장관은 “재도전 성공기업의 상생협력 활동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위기를 극복하고 다시 일어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상현 바디프랜드 대표(왼쪽)와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7일 서울 강남구 바디프랜드 본사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정등용 기자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