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범종

smile@etomato.com

안녕하세요, 이범종입니다.
'세모녀 살해' 김태현 "숨 쉬고 있는 것도 죄책감"(1보)

2021-04-09 09:13

조회수 : 2,47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범종 기자] 노원구 세 모녀 살인 사건 피의자 김태현이 9일 검찰에 송치되기 전 무릎을 꿇고 죄책감을 드러냈다.
 
김태현은 이날 오전 서울 도봉경찰서에서 호송 차량에 탑승하기 전 포토라인에서 무릎을 꿇었다. 취재진 요청에 따라 마스크를 벗기도 했다.
 
그는 “숨 쉬고 있는 것도 죄책감이 든다”고 말했다.
 
노원 세모녀 살인사건 피의자 김태현이 9일 오전 서울 도봉구 도봉경찰서에서 검찰 송치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범종 기자 smile@etomato.com
 
  • 이범종

안녕하세요, 이범종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