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성휘

청와대 "서훈 안보실장, 2일 한미일 안보실장 협의차 방미"

바이든 행정부 출범 후 고위급 인사 최초 미국 방문

2021-03-31 13:33

조회수 : 1,872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오는 2일(현지시간) 개최되는 한미일 안보실장 협의를 위해 미국 워싱턴을 방문한다. 바이든 행정부 출범 후 우리 고위급 인사의 최초 미국 방문으로 한미동맹 강화 계기로 주목된다.
 
청와대는 31일 보도자료를 내고 "서 실장은 제이크 설리반 미국 국가안보보좌관, 기타무라 시게루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과 협의를 통해 미국의 대북정책 검토, 한미일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청와대에 따르면 서 실장은 설리반 보좌관과 별도 한미 안보실장 협의를 갖고, 대북정책 조율을 포함해 한미동맹, 지역 및 글로벌 이슈 등 광범위한 현안에 대해 협의한다. 기타무라 국장과도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한일 간 공조방안 등을 논의하는 양자 협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번 방미로 한미 양국 간 2차례의 정상 통화, 2+2 외교·국방장관 회담에 이어, 연쇄적으로 전략적 소통이 이루어졌다"면서 "대북정책 관련 한미 양국 간 조율된 현실적 전략 마련, 한미동맹 강화 및 글로벌 현안에 대한 한미 및 한미일 협조 관계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청와대 전경. 사진/뉴시스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이성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