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홍연

hongyeon1224@etomato.com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롯데마트, ‘오늘 수확·오늘 매장 입고’ 농산물 선봬…상품 확대 예정

잎채소 위주 품목…오전 수확 제품, 당일 오후 3시 이후 매장에서 구입 가능

2021-03-04 08:52

조회수 : 1,34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롯데마트에서 오늘 새벽 수확해 매장에 입고된 채소를 살펴보고 있는 모습. 사진/롯데마트 제공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롯데마트가 4일부터 신선식품 초신선 강화의 일환으로 ‘오늘 새벽 수확, 오늘 매장 입고’ 농산물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오늘 새벽 수확, 오늘 매장 입고’는 생산자가 수확한 제품을 매장에서 판매하는데 2일 이상 걸리는 유통 구조를 절반으로 줄여, 고객에게 더욱 신선한 제품을 선보일 수 있는 시스템이다.
 
‘오늘 새벽 수확, 오늘 매장 입고’는 과일인 딸기와 더불어 상추, 시금치, 모둠쌈 등 전체 채소 중 30%가량을 차지하는 잎채소 위주로 전국 온라인 센터 및 서울역점, 양평점, 서초점 등 일부 점포에서부터 시작한다. 이번에 선정된 잎채소들은 채소류 중에서도 특히 극선도 상품으로, 신선도가 구매 요소 중 큰 부분을 차지하는 대표 품목들이다.
 
최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초신선 신선식품에 대한 고객들의 수요가 지속 증가하는 점을 고려해, 신선함을 담은 로컬 농산물을 더욱 신선하게 선보이기 위해 ‘오늘 새벽 수확, 오늘 매장 입고’ 제품을 준비했다.
 
일반적으로 로컬 농산물은 점포 인근 농가로부터 전일 포장해 놓은 제품을 다음날 오전 10시까지 점에 입고해 오전부터 판매한다. 롯데마트는 조금이라도 더 신선한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오늘 새벽 수확, 오늘 매장 입고’를 도입해 오전에 수확한 제품을 오후 3시 이후에 매장에서 판매한다.
 
롯데마트는 ‘오늘 새벽 수확, 오늘 매장 입고’ 제품 및 로컬 농산물 취급 점포를 지속 늘려나갈 계획이다. 정재우 롯데마트 상품본부장은 “신선함에 대한 고객 수요를 고려해 로컬 푸드를 더욱 신선하게 선보이는 방법에 대해 지속 고민해오고 있다”며, “지역의 우수한 농산물을 발굴하고 초신선 농산물을 고객들에게 제공해 지속적으로 신선식품의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