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기철

lawch@etomato.com

오직 진실이 이끄는대로…"반갑습니다. 최기철입니다."
유은혜 "10세 미만, 코로나19 발병률 상대적으로 낮아"

"작년 학생 확진자 분석 결과 중고생보다 더 적어"

2021-01-27 21:37

조회수 : 1,11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10세 미만 연령의 코로나19 발병률이 전체 연령대별 인구수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최근 교육부가 올해 신학기 초등학교 저학년 등의 등교 확대 방침을 밝히면서 교육 현장의 불안감이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나온 발언으로 주목된다.
 
유 부총리는 2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1년, 학교 방역 평가회'에서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지난해 정부 방역당국이 코로나19 확진자를 분석한 결과를 토대로 "1차부터 3차 유행기까지 유아, 청소년 확진자는 급증하지 않았다"면서 "확진 받은 학생들 중 유아와 초등학생이 중고생보다 더 적은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유 부총리는 다만 "이 모든 결과는 철저한 학교방역이 기본조건으로 충족됐을 때 가능한 일"이라면서 "방역당국과 교육부는 학생들의 등교시기 등을 대단히 신중하게 협의 중이며, 전체 학생들의 전면 등교에 대해서는 더욱 신중하게 판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7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1년 학교방역 평가회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사진/교육부
 
최기철 기자 lawch@etomato.com
 
  • 최기철

오직 진실이 이끄는대로…"반갑습니다. 최기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