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기종

hareggu@etomato.com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SK바이오사이언스, 코로나 백신 생산에서 유통까지 맡았다

질병청 의뢰 국내 사업자 선정…총 사업금액 508억원 규모

2021-01-21 17:12

조회수 : 987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SK바이오사이언스의 백신 생산기지 안동 L하우스 전경. 사진/SK바이오사이언스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SK바이오사이언스가 코로나19 백신의 국내 유통관리 체계 구축을 담당하는 용역업체로 선정됐다. 
 
21일 조달청에 따르면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질병관리청이 의뢰한 코로나19 백신 국내 유통관리 체계 구축·운영 공고를 통해 사업자로 선정됐다. 투찰률은 100%였으며, 사업 배정예산은 510억원, 사업금액은 508억원이다. 
 
이번 계약은 경쟁입찰이 아닌 수의계약(임의로 상대를 선정) 형태로 체결됐으며, 조달청은 수의계약으로 결정된 내용을 공고했다. 계약 과정이 미공개인 만큼, 구체적인 상황이 알려지지 않았다. 하지만 앞서 정부가 냉매와 창고, 배송박스, 운송차량 등 코로나 백신 유통 전반에 걸친 사업 예산을 배정한 만큼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이번 사업자 선정을 통해 백신 유통과 보관, 콜드체인 구축 등을 맡을 것으로 보인다. 
 
SK바이오사이언스에서 관리를 맡게 되는 코로나 백신의 제조사와 수량 등은 밝혀지지 않은 상태다. SK바이오사언스 측도 정부 주도로 진행되는 용역사업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을 밝히는 것을 껄끄러워하고 있는 상황이다. 다만, 현재까지 국내 도입이 확정된 백신 5600만명분이 순차적으로 도입되는 점을 미뤄볼 때, SK바이오사이언스는 초도 물량 일부를 담당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번 사업자 선정으로 SK바이오사이언스는 코로나 백신 생산과 유통을 모두 담당하게 됐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아스트라제네카, 노바백스 등과 계약을 맺고 국내에서 코로나 백신을 위탁생산하고 있는 상태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