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하늬

hani4879@etomato.com

적확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전기차 1900만원 지원…9000만원 이상 전기차는 보조금 폐지

전기차 6000~9000만원 50%…수소차 3750만원 지원

2021-01-21 14:00

조회수 : 3,27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하늬 기자] 올해 전기승용차를 구입하면 최대 1900만원, 수소승용차는 3750만원의 지원금을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단, 9000만원 이상 고가의 전기차에 대해서는 보조금을 폐지한다. 무공해차 보급물량은 전기차가 작년보다 21.4%, 수소차는 49.2%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정부에 따르면 올해 전기승용차를 구입하면 최대 1900만워, 수소승용차는 3750만원의 지원금을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무공해차 보급물량은 전기차가 작년보다 21.4%, 수소차는 49.2% 늘어난다. 서울 강동구 길동 현대 EV 스테이션. 사진/뉴시스
 
21일 기획재정부와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는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21년 무공해차 보조금 체계 개편' 내용을 발표했다. 올해는 무공해차(전기,수소차) 보급물량을 대폭 확대하고, 성능 향상 및 대기환경개선 효과를 높이면서 대기환경 개선효과 제고, 산업생태계를 고려했다.
 
먼저 무공해차 대중화 시대 조기 개막을 위해 보급물량을 대폭 확대키로 했다. 전기차는 이륜차 2만대를 포함해 12만1000대가 보급되는데 이는 작년보다 21.4% 늘어난 규모다. 수소차의 경우 1만5000대가 보급돼 같은기간 49.2% 늘었다. 
 
또 전기·수소차 이용자에게 편리한 충전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전기차 충전기 3만1500기(급속 1500기, 완속 3만기), 수소충전소 54기(일반 25기, 특수 21기, 증설 8기)를 구축키로 했다.
 
전기차의 지원금은 최대 19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차종류별 국고보조금에 지방보조금이 합쳐져서다. 만약 현대 코나 전기차를 구입할경우 국고보조금 800만원과 경상북도 지원금 1100만원을 합쳐 1900만원을 받을 수 있다. 다만 6000만원 이상의 전기승용차는 보조금이 제한돼 50%만 지급받고, 9000만원 이상은 보조금을 한푼도 받을 수 없게된다. 수소차의 경우 현대 넥소를 구입하면 최대 3750만원을 지원받는다. 국가보조금이 2250만원이며 전라남도에서 1500만원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전기버스와 전기화물, 수소버스의 보급물량을 대폭 확한다. 수소트럭 시범사업을 위한 보조금을 신설 (국비·지방비 각 2억원)하기로 했다. 전기차 완속충전기도 효율적 운영이 가능한 곳에 3만기 지원하는데 보조단가는 2020년 대비 하향(완속충전기 기준 300→200만원)돼 보조금 수령자도 설치비용을 분담하게 함으로써 실제 운영이 필요한 곳에 설치되도록 개선했다.
 
정부 관계자는 "이번에 개편한 내용에 따라 보조금을 차질없이 집행해 무공해차 대중화와 수송부문 탄소중립을 조기에 달성할 계획"이라며 "향후에도 시장상황 및 수요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예측 가능성과 일관성을 고려하여 보조금 제도를 운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김하늬 기자 hani4879@etomato.com
  • 김하늬

적확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