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보선

kbs7262@etomato.com

시장을 보는 또 하나의 눈이 되어드립니다.
[영상뉴스]위례포레샤인, 덮어놓고 "로또?"…"바가지 공공분양"

재테크트렌드┃소득·자산기준 없는 공공 일반분양…위례신도시 수요자 열기 뜨거울 듯

2020-12-09 15:05

조회수 : 21,64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보선 기자] ●●●재테크트렌드 시즌2는 전문가와 함께 국내외 금융, 증권, 부동산시장의 재테크 정보를 가장 트렌디하게 소개해드립니다. 뉴스토마토 유튜브 채널에서 다시보실 수 있습니다. 
 
[김헌동 경실련 부동산건설개혁본부장/SH 위례 바가지분양 중단촉구 기자회견]
위례신도시 군부대 토지를 SH가 사들인 땅값이 얼마죠?
 
[김성달 경실련 부동산건설개혁본부 국장]
SH가 평당 수용할 때는 380만원…
 
[김헌동 경실련 부동산건설개혁본부장]
실제 땅값 원가는 200만원이고 택지조성 등 하고 300만원쯤 된다 치더라도 왜 650만원이 됐는지…
 
어디에 대한 논쟁일까요? 12월10일 서울 송파구 위례지구에서 공급되는 공공분양 아파트 얘기입니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의 '위례포레샤인'인데요 15단지(A1-12블록) 그리고 17단지(A1-5블록)가 동시청약을 합니다. 두 곳 중 한 곳만 선택 청약가능해 수요는 어느정도 분산될 전망입니다. 여기에 공공분양으로써 민간분양보다 상대적으로 경쟁력 있는 분양가격, 위례지구 중에서도 서울 송파구 권역 물량이란 점에서 예비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습니다. <재테크트렌드>에서 현장 모습과 공공분양 청약에서 확인할 점들 체크해보시죠.
 
이 곳은 '위례포레샤인 15단지'가 들어서는 A1-12블록입니다. 도로와 바로 접해있는 모습이고요. 주변에 위례지구 다른 아파트와 오피스텔 공사가 한창입니다. 입주가 내년 8월로 얼마 남지 않았는데요, 현장을 보시면 이렇게 완공 막바지 모습이죠. 주소지는 송파구 거여동입니다. 12블록은 총394가구로 조성되는데요 이 중 일반분양 물량이 70가구입니다. 전용면적은 64㎡(14가구), 74㎡(28가구), 84㎡(28가구)로 중소형 위주입니다. 
 
12블록에서 안쪽으로 조금만 들어오면 바로 5블록입니다.  5블록도 반대편 도로에 바로 인접한 위치입니다. 주소지는 역시 송파구 거여동입니다. 가구수는 5블록이 훨씬 많습니다. 총 1282가구이고요 일반분양은 220가구가 공급됩니다. 전용면적별로는 66㎡(183가구) , 70㎡(148가구), 75㎡(223가구), 80㎡(332가구), 84가구(396가구)입니다. 
 
그런데 공공분양은 민간 건설사가 공급하는 민간분양과 뭐가 다를까요? 
  
공공분양에서는 자산과 소득기준을 따지는데요 '위례포레샤인'의 경우 다자녀가구 노부모부양 신혼부부 생애최초 특별공급이 아닌, 일반분양은 예외입니다. 공공주택 60㎡ 초과물량은 자산이나 소득요건 없이 당첨자가 결정되기 때문입니다.  
 
공공분양 아파트는 공공기관이 토지를 제공하다 보니 분양가가 주변 시세보다 낮고 발코니 확장금액도 민간보다 낮습니다. 또 교육이나 교통 등 주변 개발이 계획적으로 조성되는 공공택지에 들어서다 보니 향후에 프리미엄을 기대해볼 수도 있겠죠. 
 
반면 내부설계와 마감재 등의 낮은 품질로 수요자의 외면을 받기도 했는데요. 최근에는 대형건설사와 손을 잡고 상품성도 강화하고 있죠. 위례 A12블록 시공은 진흥기업, 5블록 시공은 한화건설이 맡았습니다. 
 
또 무주택자가 아니면 청약자격 자체가 안됩니다. 서울시, 인천시 및 경기도 지역에 거주하는 무주택세대구성원 전원이 입주자모집공고일(11월19일)부터 입주시까지 무주택자라야 합니다. A라는 사람이 5블록에 청약신청을 하고, 같은 세대 무주택구성원 B가 12블록에 청약하면 부적격 처리가 됩니다. 
 
수도권에서 공급되는 모든 공공분양 주택은 최대 5년의 거주의무가 적용됩니다. 의무기간을 채우지 못하면 공공주택 사업자에게 주택을 환매해야 합니다. '위례포레샤인'은 입주자선정일(12월16일)로부터 10년간 전매할 수 없습니다. 또 최초 입주가능일(2021년 1월8일 예정)로부터 5년동안 계속 거주해야 합니다. 
 
서울시 2년 이상 계속 거주자에게 50%를 우선공급하고, 수도권 거주자에게 나머지 50%를 공급합니다. 
 
1순위는 무주택세대주이면서 주택청약종합저축에 가입해 2년이 경과하고 월납입금을 24회 이상 납입한 경우입니다. 경쟁이 발생하면 3년이상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서, 저축총액이 많은 사람에게 당첨기회가 있습니다. 
 
분양가상한제를 적용받아 12블록은 5억107만~6억5489만원, 5블록은 5억1936만~6억5710만원으로 결정됐습니다. 3.3㎡당 1981만원입니다. 주변시세에 비하면 시장가격으로는 '로또분양'이란 평가가 잇따르는데요. 적정 원가보다 훨씬 높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경실련 목소리 들어보시죠. 
 
[김성달 경실련 부동산건설개혁본부 국장]
이번에 위례에서 1676세대를 분양하는데요, 평균 분양가는 1981만원입니다. 토지비 1234만원, 건축비 747만원입니다. 경실련이 제시한 적정 원가는 1250만원입니다…토지비는 왜 600만원이냐면 현재 위례신도시에 SH공사가 공개한 택지조성원가는 1평 기준 1130만원입니다. 토지비에 투입되는 금융비용, 제세공과금 등을 고려하고 용적률 200%를 적용한다면 실질적으로 1평당 토지비는 650만원으로 추정됩니다. 여기에 기존 공개된 공사비 중 적정건축비로 판단되는 600만원을 적용하면 위례신도시 분양원가는 1250만원입니다. SH가 공개한 차액은 평당 731만원, 30평 기준으로 2억2000만원…
 
공공분양을 둘러싼 가격의 엇갈린 평가 속에서도 10일 일반청약에 대한 관심은 뜨거울 전망인데요, 결과는 어떨까요? 
 
<재테크트렌드> 김보선입니다. 
 
김보선 기자 kbs7262@etomato.com
 
  • 김보선

시장을 보는 또 하나의 눈이 되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