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정등용

dyzpower@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웰스 렌털 계정 80만 돌파…전년비 14% 증가

위생가전·가정용 식물재배기, 판매 호조 이끌어

2020-12-09 10:22

조회수 : 2,68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교원그룹 건강가전 종합 브랜드 웰스의 렌털 계정이 80만을 넘었다. 지난해 말 70만 계정을 달성했던 웰스는 올해 정수기, 비데 등 주요 제품과 가정용 식물재배기 웰스팜의 인기에 힘 입어 지난해보다 약 14% 이상 렌털 계정 수가 늘었다.
 
9일 교원그룹에 따르면 웰스 대표 위생가전인 정수기와 비데 판매량이 크게 늘며 계정 확대를 이끌었다. 웰스 정수기는 ‘웰스 tt UV+’, ‘웰스더원’ 등 위생 특화 기능을 갖춘 제품을 중심으로 전년보다 약 20% 판매량이 증가했다. 
 
웰스 비데 역시 겨울 성수기 전인 3분기까지 고른 성장을 기록, 전년 대비 30% 이상 증가한 판매고를 기록했다. 연 평균 4% 정도 성장하는 국내 비데 시장 성장률 대비 7배 이상 큰 수치다.
 
가정용 식물재배기 웰스팜도 판매량 증가와 함께 시장에 안착했다. 웰스는 올해 초 1년 단위 약정 기간과 기기 대여료가 없는 공유 렌털 서비스를 론칭, 웰스팜에 접목했다. 
 
이를 통해 기능성 채소 모종 정기 구독 방식으로 웰스팜 서비스를 전환했다. 또한 웰스팜 엔지니어가 직접 2개월 단위 모종 정기 배송 및 점검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식물 재배를 원하는 고객 누구나 쉽게 이용 할 수 있도록 한 것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코로나19 확산으로 건강한 먹거리, 홈가드닝 키워드가 부각된 가운데 직접 채소를 기르며 기분 전환 및 취미 활동을 즐기려는 이들을 대상으로 웰스팜 판매량이 늘었다. 웰스팜은 전년보다 두 배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누적 판매 2만3000여 개를 넘어섰다.
 
교원그룹 관계자는 “사상 유래 없는 팬데믹으로 출시가 지연됐던 제품들을 순차적으로 출시해 올해의 성장세를 내년에도 이어갈 것”이라며 “가전 사용 환경이 크게 바뀐 만큼, 소비자들의 취향과 성향에 부합하는 생활 맞춤 가전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웰스 사내 모델들이 한자리에 모여 웰스 BI와 슬로건을 홍보하고 있다. 사진/교원그룹 제공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