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현정

jhj@etomato.com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민주, 공수처법 개정안 의결 연기…"정기국회 내 결정"

"논의 더 필요"…공수처장 추천위도 결론 못 내

2020-11-25 20:09

조회수 : 2,61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25일 야당의 비토권 삭제를 골자로 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공수처) 개정안을 심사했지만, 개정안을 의결하는 대신 추가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법안심사1소위원회는 이날 국회에서 단독으로 회의를 열고 여야 의원들이 발의한 공수처법 개정안을 심사했지만, 의결하지 않았다. 이날 소위는 국민의힘이 불참한 가운데 민주당만 참석했다.
 
민주당 간사인 백혜련 의원은 "소위는 산회했고, 공수처법은 추가 논의가 필요해 의결하지 않았다"며 "내일 소위를 다시 열 예정이었는데 야당에서 전체 회의 개의 요구서를 보낸 상황이라 어떻게 할지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수처법 개정안의 소위 처리 시점에 대해선 "정치 환경이 너무 여러 변수들이 계속 발생한 상황으로, 말씀을 드리기 어렵다"며 "연내 공수처 출범 목표는 동일하다. 아무리 늦어도 정기국회 내 결정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공수처장 후보 추천위도 박병석 국회의장의 제안으로 4차 회의를 열고 공수처장 후보자 압축을 시도했으나, 또 빈 손으로 끝났다.
 
25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 산회 후 백혜련 간사가 의견을 밝히고 있다. 사진/ 공동취재사진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조현정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