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성휘

문 대통령, 미 의회 '지한파' 당선자에 축전…"동맹 관심 감사"

"한미관계 관심과 성원, 양국 동맹 더욱 공고히 하는 밑거름"

2020-11-18 17:03

조회수 : 1,893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3일 실시된 미국 의회 선거에서 재선한 에드 마키 상원의원(민주, 매사추세츠), 로 칸나(민주, 캘리포니아), 앤디 킴(민주, 뉴저지), 브래드 셔먼(민주, 캘리포니아) 하원의원에게 18일 축전을 발송하고 당선 축하와 함께 한미관계 및 한반도 문제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브리핑을 통해 "이들은 미 의회 내에서 한미동맹('한미동맹 강화법', '한미동맹 지지 결의' 등)과 한반도('한국전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 등) 관련 법안 및 결의안 발의를 주도하는 등 한미동맹 발전과 한반도 평화 증진을 위해 활발하게 의정활동을 해 온 대표적인 '지한파' 의원들"이라며 관련 내용을 전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축전에서 "한미관계에 대해 보여준 관심과 성원은 양국 동맹을 더욱 공고히 하는 밑거름이 되었다"면서, 한미관계 발전에 앞장서 온 이들의 노력에 사의를 표했다.
 
또한 지난 67년간 한반도와 역내 평화와 번영의 핵심축 역할을 해온 한미동맹이 앞으로도 공동의 가치와 이익을 통해 한반도의 평화와 국제사회의 안정과 번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지난 3일 실시된 미국 의회 선거에서 재선한 지한파 의원들에게 축전을 보내 당선 축하와 함께 한미관계 및 한반도 문제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사진은 지난 12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과 전화 통화를 하는 모습이다. 사진/청와대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이성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