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랩스, 성남시 'AI·자율주행' 특화도시로 만든다
실외자율주행 로봇 플랫폼 도로주행 실증 협력…"네이버 제2사옥에도 적용"
입력 : 2020-07-13 11:02:55 수정 : 2020-07-13 11:02:55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네이버와 성남시가 시를 인공지능(AI)·자율주행 실증 특화도시로 만드는 데 협력한다. 
 
네이버랩스와 성남시는 13일 AI·자율주행 산업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하는 것을 골자로 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성남시는 네이버랩스의 실외자율주행 로봇 플랫폼 'ALT' 프로젝트의 도로주행 실증을 위해 협력한다. 네이버랩스는 성남시에 판교 지역의 3D모델링 및 정밀도로지도(HD맵)를 제공한다. 양측은 장기적으로 완전 자율주행 기술개발과 연구 확산을 위한 정밀지도 관련 제도 개선에도 상호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에 위치한 네이버 사옥. 사진/뉴시스
 
ALT는 사용자의 목적에 따라 무인 배송·가게 등 필요에 따라 적용 가능한 도로 위 무인 자율주행로봇 플랫폼 개발 프로젝트다. 네이버랩스가 지난해 개발자 컨퍼런스 데뷰를 통해 공개한 바 있다. 현재 건축 중인 네이버의 제2사옥에도 적용해 자율주행 로봇 서비스를 빌딩 외부 공간까지 확대 제공할 예정이다
 
석상옥 네이버랩스 대표는 "성남시와의 이번 협력으로 네이버 제2사옥의 실내외를 자연스럽게 연결하는 자율주행 로봇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성남시와 유기적으로 협력하며 국내 AI·자율주행·로봇 기술을 빠르게 발전시킬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