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디지털콘텐츠기업 비대면 해외진출 지원
입력 : 2020-07-01 12:00:00 수정 : 2020-07-01 12:00:00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정부가 디지털콘텐츠기업의 비대면 해외진출 본격 지원에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일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유망한 디지털콘텐츠의 해외 판로 확대를 위해 언택트(비대면) 해외진출 지원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우선 유망 디지털콘텐츠들이 해외로 확산될 수 있도록 비대면 콘텐츠 글로벌 사업화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가상(VR)·증강(AR)현실 등의 콘텐츠에 대해 해외 투자유치를 희망하는 기업대상 크라우드 펀딩을 지원하거나, 현지 시장 진출에 필요한 기술지원·투자유치·법인설립 등 사업화 컨설팅, 온라인 유통·서비스에 필요한 네트워크 사용료 등을 지원하는 것이 중심이다. 
 
또 해외 전시회의 잇단 취소 등으로 직접적인 해외 판로 개척이 어려운 기업들의 수출 활로를 모색하고자 디지털콘텐츠 신흥시장 온라인 전시·로드쇼도10월 중 2주간에 걸쳐 추진할 예정이다. 온라인 전시관은 신남방·신북방·중동 3개 권역 VR전시관으로 구성된다. 권역별 온라인 세미나를 통해 현지 시장 정보 및 진출 전략을 공유하고, 권역별 온라인 상담회를 통한 비대면 비즈니스 창출 기회를 제공한다. 전시회 참여를 희망하는 50개 기업을 7월8일까지 모집중에 있다.
 
과기정통부는 국내 우수 디지털콘텐츠 기업들의 상시적인 해외 홍보를 위해 글로벌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인 유튜브에 Korea Digital Content TV를 신규 개설했다. VR·AR, 인공지능(AI), 5G, 모바일콘텐츠 등 신기술 기반의 다양한 국내 디지털콘텐츠의 글로벌 홍보·마케팅을 위한 창구의 하나로 활용할 예정이다. 
 
송경희 과기정통부 소프트웨어정책관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국내 디지털콘텐츠기업의 해외 판로 확대 및 해외진출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유망한 디지털콘텐츠 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 마케팅 활성화를 통한 기업 지원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