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대규모 오디션 ‘넥스트 뉴 크리에이터 위드 BELIFT’ 개최
프로듀서 공개 모집…7일부터 접수 시작
입력 : 2020-04-03 08:29:09 수정 : 2020-04-03 08:29:09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BELIFT LAB(이하 BELIFT) 2020년 새로운 보이그룹의 시작을 함께 할 프로듀서를 모집한다.
 
BELIFT는 최근 오디션 공식 홈페이지에오는 7일부터 51일까지 열리는넥스트 뉴 크리에이터 위드 BELIFT(NEXT NEW CREATOR WITH BELIFT)’ 오디션 개최한다고 밝혔다.
 
공식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지원서를 접수하고 BELIFT의 보이그룹을 위한 데모를 제출하면 된다. 해당 공지문에 따르면 모집 분야는 BELIFT에서 데뷔하는 신인 보이그룹의 새 음반 작업을 담당할 프로듀서이며, 개인 혹은 팀도 지원 가능하다. 14세 이상이라면 성별과 국적, 학력, 경력과 상관없이 누구나 도전할 수 있다.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에 최종 우승자에게는 상금 500만 원이 지급되며, 자세한 내용은 오디션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예선은 내부 심사로 진행되며 예선 통과자를 대상으로 개별 본선을 거친 뒤 최종 우승 1인 혹은 1팀을 선정한다. 차기 글로벌 음악 시장을 이끌어갈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작곡가(프로듀서)를 찾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BELIFT는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아이돌 그룹을 함께 제작하고자 출범된 빅히트와 CJ ENM의 합작 법인이다. 다국적 소년들로 구성된 보이그룹을 연내 선보일 계획으로 지난해 3월부터 7월까지 국내외 17개 도시에서 오디션을 진행했다.
 
 
한편 빅히트는 2016년부터 매년 ‘NNC(NEXT NEW CREATOR) 프로젝트’를 통해 신인 프로듀서를 발굴해 음악적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다양한 기회를 제공해왔다. 
 
‘넥스트 뉴 크리에이터 위드 BELIFT’ 포스터.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