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 LG 회장 "코로나 이후 성장 준비하자"
㈜LG 주주총회 개최…모든 안건 원안 통과
입력 : 2020-03-27 10:17:30 수정 : 2020-03-27 10:29:42
[뉴스토마토 권안나 기자]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코로나19 위기에 슬기롭게 대처하고 이후 찾아올 기회를 준비하자고 당부했다.
 
구광모 LG 회장. 사진/㈜LG
 
구 회장은 27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개최된 ㈜LG 주주총회에서 서면 인사말을 통해 "전 세계적인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불확실한 경영 환경이 이어지고 있다"며 "모든 어려움에도 기회가 있기에 LG는 슬기롭게 대처하며 위기 이후의 성장을 준비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사업포트폴리오 고도화와 성장동력의 발굴·육성을 통해 미래를 준비하며 기업 가치를 높이는 한편, 기업 시민의 역할을 수행하면서 고객과 투자자, 사회로부터 신뢰와 사랑을 받는 LG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특히 리스크 관리에 집중하면서 흔들림 없이 고객 가치를 가장 최우선에 두고 멈춤 없는 도전을 이어나가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LG 측은 구 회장이 코로나19와 관련해 임직원들의 안전에 관한 사항과 글로벌 사업장 가동현황 등에 관해 매일 확인하고 있으며, 특히 임직원 안전에 대해서는 관련 조직과 최고경영진이 세세히 살피고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해 왔다고 설명했다. 
 
이에 계열사별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공급과 수요상황을 일 단위로 점검하며 생산·공급망관리(SCM)·재고 관리 등 대응방안을 마련해 실행하고 있다.
 
구 회장은 코로나19 진정 국면과 함께 현장경영에도 나설 예정이다. 먼저 다음주 글로벌 판매 감소 및 경기침체 장기화에 대비해 주요 사업부문에 대한 경영현황과 코로나19 사태 이후 달라질 기업 환경에서 대응해야 할 일들을 점검한다.
 
LG그룹은 앞서 경북 구미의 직원 기숙사와 울진의 연수원 시설을 생할치료센터로 제공하고 대구?경북지역 의료진에 방호복, 마스크 등 보호장구와 생필품을 긴급히 확보해 지원하는 등 우리 사회에 도움이 되는 방안을 찾아 지원하는데도 힘쓰고 있다. 구 회장은 이달 초 자가격리 중인 임직원들에게 응원 메시지와 개인 위생 및 건강 유지에 도움이 되는 물품 키트를 전달하기도 했다.
 
한편 ㈜LG는 이날 주총에서 권영수 부회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고 조성욱 법무법인 화우 대표변호사를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또 지난해 재무제표 내역을 승인받는 등 상정된 모든 안건을 의결했다.
 
권안나 기자 kany87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안나

보이지 않는 것까지 통찰하는 넓은 시야를 담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