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문화재단, 오는 17일까지 '서울메세나 지원사업' 공모
입력 : 2020-03-04 08:32:18 수정 : 2020-03-04 08:32:18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서울문화재단은 '서울메세나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과 문화예술단체를 오는 17일 오후 6시까지 모집한다 .
 
'서울메세나 지원사업'은 서울에서 프로젝트를 발표하는 예술단체와 문화예술의 사회공헌활동에 관심이 있는 기업을 맺어주는 창작지원 사업이다. 기업 기부금과 재단 지원금을 매칭하는 방식으로, 지난해에는 약 7억6000만원을 25개의 예술단체에 지원했다.
 
지원분야는 '일반 공모'와 '한국무역협회 스페셜 트랙'으로 나뉜다. '일반 공모'는 공연(연극, 음악, 무용 등 ), 전통, 시각, 문학, 다원, 공공예술 프로젝트 등의 분야로 나뉜다. 선정된 단체에 대해 기업이 지원하는 금액 중 2000만원 한도 내에서 최대 100%를 재단이 추가 지원한다 .
 
한국무역협회가 지원하는 '한국무역협회 스페셜트랙'은 공연예술 부문만 신청할 수 있다. 선정된 2개의 예술단체는 지원금과 함께 공연장(코엑스 컨퍼런스룸 401 호)을 무료로 대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받는다. 총 지원금 규모는 협회 기부금 2000만원에 재단 지원금 1000만원을 더한 금액으로, 작품 성격에 따라 정해진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서울메세나 지원사업'은 중소·중견·대기업이 후원할 수 있다. 참여기업에게는 기부금 영수증 발행과 재단 대표이사 명의의 감사패를 증정한다. 기업·재단·예술단체 네트워크인 '서울메세나 얼라이언스'에 가입해 지속적인 메세나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자격을 부여한다.
 
김종휘 서울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서울메세나 지원사업으로 예술가는 안정적인 창작활동을 지원받고, 참여 기업은 문화예술 분야에 대한 사회공헌 활동 기회를 제공받는다"며 "문화예술계의 안정적인 창작환경 조성과 시민의 다양한 문화향유를 위해 민관협력의 만남을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
 
참여를 희망하는 예술단체는 국가문화예술지원시스템( www.ncas.or.kr )으로 신청할 수 있다. 후원기업은 이메일(seoulmecenat@sfac.or.kr) 창구를 이용하면 된다. 서울문화재단은 기업이 후원하는 서울메세나 지원사업 외에도 재단의 온라인 기부 플랫폼을 활용하여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크라우드 펀딩 사업도 추진 중이다. 
 
'서울메세나지원사업' 기업-예술단체 결연식 ‘파트너스데이’. 사진/서울문화재단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