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서비스, '휴대폰 방문 서비스' 도입
폴더블폰 사용 고객·통화품질 문제 발생 고객 대상
입력 : 2020-02-13 11:00:00 수정 : 2020-02-13 11:00:00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삼성전자서비스가 갤럭시 Z플립, 갤럭시폴드 사용 고객을 대상으로 14일부터 '방문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폴더블폰을 구매한 고객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취지다.
 
13일 삼성전자서비스에 따르면 삼성전자 폴더블폰 사용 고객은 삼성전자서비스 컨택센터를 통해 장소와 시간을 예약 후 파손 디스플레이 교체 등 모든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서비스 이용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18시, 토요일 오전 9시부터 16시까지이며 평일 1만8000원, 토요일 2만2000원의 출장비가 발생된다.
 
삼성전자서비스 수리 엔지니어가 '휴대폰 방문 서비스'를 신청한 고객의 집을 방문해 점검을 마친 갤럭시 Z 플립을 건네주고 있다. 사진/삼성전자서비스
 
전화 끊김 및 송수신 저하 등 통화품질 불편을 겪는 고객에게도 방문 서비스가 제공된다. 대상은 삼성전자 휴대폰 전 기종이다.
 
고객이 통화품질 불편으로 서비스센터를 내방한 경우 수리 엔지니어가 제품 이상 여부를 점검하고, 필요 시 방문 서비스를 통해 고객이 통화품질 불편을 겪었던 현장에 찾아가 문제 원인을 분석해준다.
 
고객이 수리를 마친 갤럭시 Z 플립을 건네받고 있다. 사진/삼성전자서비스
 
박성민 삼성전자서비스 기술팀장 상무는 "삼성전자 폴더블폰 사용 고객의 편의성 향상 및 고객의 통화품질 불편 조기 해소를 위해 방문 서비스를 도입했다"라며 "고객 반응에 따라 향후 방문 서비스 대상을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