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아내 장지연, 결혼 전 유명 배우와 동거했다”
“주변에 자랑 많이 했다고 들어”
입력 : 2020-01-22 07:45:25 수정 : 2020-01-22 07:45:25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가로세로연구소가 가수 김건모의 아내 피아니스트 장지연이 결혼 전 다른 남자와 동거를 했다고 주장해 파장이 예상된다.
 
'가로세로연구소'에 출연 중인 강용석과 김세의. 사진/뉴시스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는 지난 18일 대구 엑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강연에서 김건모의 부인 장지연의 결혼 전 이성 관계가 복잡했다고 폭로했다.
 
가세연의 한 출연자는 장지연을 연상케 하는 발언을 하고 예전에 배우 이병헌과 사귀었고 동거도 했다고 들었다. 심지어 외국에서 이병헌이 촬영 중일 때 거기에 찾아가기도 했다더라라고 말했다.
 
또한 업계 취재를 해보니 (남자 관계가) 유명하더라. 그 친구가 이병헌을 만날 때 주변에서 자랑을 많이하고 다녔다고 들었다고 전했다.
 
김세의 전 MBC 기자는 아시는 분들은 많이 아실텐데라며 아시나요를 짤막하게 불러 또 다른 연예인을 연상케 했다.
 
앞서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MBC 기자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가로세로연구소는 김건모가 유흥 주점에서 일하던 한 여성을 성폭행했다고 주장했다. 김건모는 경찰에 출석해 12시간에 걸쳐 조사를 받았다.
 
한편, 김건모와 장지연은 이미 혼인신고를 올리고 신혼 생활을 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건모. 사진/뉴시스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