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잇디 측 “‘프로듀스’ PD 접대? 해당 직원 이미 퇴사”
추측성 루머에 선 그어
입력 : 2019-12-06 15:13:28 수정 : 2019-12-06 15:13:28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에잇디크리에이티브가 Mnet ‘프로듀스시리즈를 이끈 안준영 PD에게 향응을 제공했다는 의혹에 선을 그었다.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6현재프로듀스101’ 제작진 접대와 관련하여 거론이 되고 있는 류 모 씨는 당사에서 음반 PR 업무를 전담하여 맡은 적은 있으나 지난해 이미 본인 기획사 앙팡테리블을 설립하여 본사와는 관계가 없다고 밝혔다.
 
소속사는본사는 류 씨가 설립한 앙팡테리블의 소속 연습생이프로듀스X’ 출연 과정에서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고 있고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본 순위 조작 관련하여 그 어떠한 조사도 받은 적이 없으며 접대한 사실조차 없다고 해명했다.
 
이어 소속 아티스트가 피해를 보지 않도록 사실과 다른 추측성 루머의 유포와 언론 보도를 자제해 주시길 요청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는프로듀스시리즈 방송 당시 안준영 PD에게 향응을 제공한 연예기획사 관계자들에 대해 보도했으며 이 중에는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소속이었던 관계자도 포함돼 있어 논란이 일었다.
 
프로듀스 101 포스터. 사진/CJ ENM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듣고, 취재하고, 기사 쓰는 밤도깨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
0/300

추측성 루머와 비난이 많아 힘드시겠습니다. 부디 힘내시고 악플에 크게 연연하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사실관계가 정확하게 밝혀지길 바랍니다.

2019-12-06 15:27 신고하기
답글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