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MAMA’ 방탄소년단, 4개 대상 ‘올킬’ 달성(종합)
투모로우바이투게더·있지, 신인상 수상하며 차세대 루키 입증
트와이스 4관왕 영예
입력 : 2019-12-05 09:12:04 수정 : 2019-12-05 09:12:04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2019 MAMA’에서 남자 그룹상, 페이보릿 남자 아티스트, 베스트 뮤직비디오상을 수상, 올해의 앨범상 등 4대 대상을 휩쓰는 기염을 토했다.
 
4일 오후 일본 나고야 돔에서는 CJ ENM이 주최하는 음악 시상식 ‘2019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가 개최됐다. 올해 대상 부문은 올해의 가수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등 총 4개다.
 
방탄소년단. 사진/2019 MAMA 캡처
 
이날 방탄소년단은 ‘올해의 가수’,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등 총 4개 부문 대상을 비롯해 총 9관왕을 달성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아이돌 그룹임을 과시했다. RM지금 이 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분들께 힘이 될 수 있도록 우리 자리에서 빛나고 또 빛나겠다. 우리도 힘을 많이 얻고 있다. 지켜봐 주시는 모두 고생했다. 건강하시고 행복하셨으면 좋겠다고 벅찬 소감을 밝혔다.
 
트와이스. 사진/2019 MAMA 캡처
 
트와이스(Twice)여자 그룹상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여자 그룹상’ ‘페이보릿 여자 아티스트상’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등을 수상하며 4관왕에 올라 차세대 걸그룹 가운데 독보적인 위치임을 과시했다. 멤버 모모는 일본어로 원스 여러분 덕에 이렇게 멋진 상을 받았다고 생각한다, 정연은 팬 분들에게 이 상을 돌리겠다. 원스 정말 감사하다고 말했다.
 
있지,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사진/2019 MAMA 캡처
 
남녀 신인상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와 걸그룹 있지(ITZY)가 나란히 수상의 영예를 안아 대세 루키임을 입증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이런 큰 자리에 선 것만으로 영광이다. 데뷔한지 9개월이 됐다. 팬들 덕분에 매일 행복한 나날을 보냈다. 내일도 함께 하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되겠다, 있지는 많은 분들의 도움 덕분에 저희가 이 상을 받을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 박진영 피디님, 소속사 식구분들께 감사드린다. 많은 분들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았는데 그 사랑 내년에 보답해 드릴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청하는 여자 가수상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솔로 부문트로피를 거머쥐며 2관왕을 달성, 회사 식구들을 비롯한 스태프들을 향한 감사와 함께 팬클럽 별하랑을 언급하며 너무 사랑한다는 말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청하, 헤이즈. 사진/2019 MAMA 캡처
 
베스트 힙합&얼반 뮤직 상은 헤이즈(Heize)의 품에 안겼다. 무대에 오른 헤이즈는 올해도 상 받을 수 있게 저의 노래를 사랑해줘서 감사하다. 내년에는 모든 아티스트들의 정당한 수고가 절대 헛되지 않게 좋은 음악 환경이 만들어졌으면 한다고 최근 가요계에 불거진 음원 사재기의혹을 꼬집어 눈길을 끌었다.
 
마마무(MAMAMOO)와 갓세븐(GOT7)페이보릿 보컬·댄스 퍼포먼스를 수상했다. 마마무는 이렇게 좋은 상을 주셔서 감사 드린다. 팬들 너무 고맙고 항상 도와주시는 스태프 분들 너무 감사하다. 무무(팬클럽) 사랑한다고 소감을 전했으며 박진영, 두아리파와 특별한 콜라보 무대를 선사했다.
 
마마무, 두아리파, 박진영. 사진/2019 MAMA 캡처
 
월드퍼포머 수상자는 몬스타엑스(MONSTA X)가 선정됐다. 셔누는정말 열심히 하는 몬스타엑스가 될 것이라고, 아이엠은 우리가 정말 좋은 상을 받았다. 긍정적 에너지를 전달할 것이라고 영어 수상소감을 전했다.
 
또한 거미는 베스트 OST’, 볼빨간사춘기는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그룹’, 두아리파는 인터내셔널 페이보릿 아티스트’, 백현은 남자 가수상’, WayV베스트 뉴 아시아 아티스트’, 태연은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솔로’, 잔나비는 베스트 밴드 퍼포먼스’, 이소라와 방탄소년단 슈가는 베스트 컬래버레이션’, 세븐틴은 브레이크스루 어치브먼트을 수상했다.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듣고, 취재하고, 기사 쓰는 밤도깨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