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2019 LG 코드제로 R9 그랑프리' 개최
9가지 미션 이뤄진 50미터 코스 통과한 시간 측정해 순위 결정
올레드 TV·코드제로 A9·프라엘 LED 마스크 등 제공
입력 : 2019-11-17 10:31:18 수정 : 2019-11-17 10:31:18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LG전자가 16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광장에서 국내 첫 로봇청소기 레이싱 대회 '2019 LG 코드제로 R9 그랑프리'를 개최했다.
 
LG전자는 고객들이 프리미엄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R9 씽큐(ThinQ)'의 차별화된 성능을 경험할 수 있도록 이번 레이싱 대회를 기획했다.
 
사전 신청자 28명 외에 현장신청 27명을 포함해 총 55명이 레이싱에 참가했다. 앞서 LG전자는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10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했다.
 
프리미엄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R9 씽큐'가 9가지 미션으로 이뤄진 레이싱 코스를 질주하고 있다. 사진/LG전자
 
레이싱 코스는 장애물 통과, 문턱 넘기, 카펫 청소 등 다양하다. 참가자들은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50S ThinQ로 코드제로 R9 씽큐를 조작해 9가지 미션으로 이뤄진 50미터 주행 코스를 주파했다.
 
LG전자는 참가자들이 모든 코스를 마치는 데 걸린 시간을 측정해 순위를 매기고 1~3위에게 올레드 TV, 코드제로 A9, 프라엘 LED 마스크 등을 제공했다.
 
LG 코드제로 R9 씽큐는 인공지능을 통해 스스로 실내구조를 파악하고 장애물의 종류를 학습해 꼼꼼하게 청소하는 프리미엄 로봇청소기다. 특히 스마트 터보 기능은 카펫, 구석, 먼지가 많은 곳 등을 인지해 흡입력을 높이고 상황에 따라 브러시 회전속도와 주행속도를 조절한다. 또 이 제품은 스마트 인버터 모터 P9을 탑재해 청소 시간이 최대 90분에 이르고 흡입력도 강력하다.
 
임상무 LG전자 H&A사업본부 청소기사업담당 상무는 "편리함에 즐거움을 더하는 프리미엄 로봇청소기를 적극 알리기 위해 차별화된 마케팅을 지속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리미엄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R9 씽큐'가 9가지 미션으로 이뤄진 레이싱 코스를 질주하고 있다. 사진/LG전자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눈'과 '귀'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