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즈, 미니 5집 ‘만추’ 발매…크러쉬·기리보이·콜드 지원사격
가을 감성 고스란히 담았다
입력 : 2019-10-13 11:58:05 수정 : 2019-10-13 11:58:05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싱어송라이터 헤이즈(Heize)의 다섯 번째 미니앨범이 베일을 벗는다.
 
헤이즈는 1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다섯 번째 미니앨범 만추를 발매한다.
 
‘만추’는 헤이즈가 해석한 가을 감성을 담아낸 앨범으로, ‘늦가을이라는 뜻을 지닌 앨범명과 함께 가을 감성이 짙게 느껴지는 제목의떨어지는 낙엽까지도’, ‘만추를 더블 타이틀곡으로 선정해 가을 감성의 정수를 선사한다.
 
첫 번째 타이틀곡떨어지는 낙엽까지도는 아련하고 그윽한 피아노 선율과 소규모 편성의 스트링 연주가 재지(Jazzy)한 비트와 어우러져 가을의 향기가 느껴지는 사운드의 곡으로, 헤이즈 특유의 감각적 보컬이 조화롭게 어우러졌다.
 
또 다른 타이틀곡만추는 레트로 팝과 시티팝을 동시에 어우른 장르로, 몽환적인 헤이즈의 보컬톤과 잘 어우러지는 빈티지한 음색의 악기와 리드미컬한 드럼으로 감각적인 편곡을 완성했다. 여기에 믿고 듣는 싱어송라이터 크러쉬(Crush)가 피처링에 참여해 다채로운 사운드를 더했다.
 
이 외에도 기리보이(Giriboy), 콜드(Colde) 등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앨범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만추 자켓 이미지. 사진/스튜디오블루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듣고, 취재하고, 기사 쓰는 밤도깨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