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드링스-해진공, 해운업 경쟁력 제고 방안 모색 MOU 체결
공동 협의체 구성…글로벌 해운시장 시황 정보 공유
입력 : 2019-09-05 11:05:14 수정 : 2019-09-05 11:05:14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국내 최대 수출입 물류 플랫폼 트레드링스와 한국해양진흥공사가 글로벌 해운시장의 시황 정보 공유를 통해 국내 해운업계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트레드링스는 한국해양진흥공사와 해운·물류산업의 경쟁력 제고 방안 모색과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MOU로 양사는 한국을 비롯한 글로벌 해운시장의 다양한 시황정보를 공유하고, 국내 해운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트레드링스는 국내 최대규모의 수출입 물류 플랫폼 서비스 제공하며 그 서비스와 전문성을 인정받고 있다. 특히 올해 초 출시한 ‘쉽고(ShipGo)’서비스는 출시 이후 국내 굴지의 대기업과 중견기업의 계약이 연이어 체결하는 성과를 올렸다. 국내 모든 포워딩 업체들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포워딩 닷컴’ 역시 수출입 물류 업체들의 높은 만족도를 끌어내고 있다.
 
로고/트레드링스
 
지난 2017년 글로벌 7위였던 최대 국적선사 한진해운이 파산하고 3년이 지났지만 현재까지도 한국 해운업의 경쟁력은 회복되지 않고 있다. 최근에는 거대 선사들의 컨테이너선 시장 독식 현상이 심화되면서 대형 선사가 부족한 국내 해운업의 적신호가 켜져 보다 실질적인 대책 마련이 시급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트레드링스와 한국해양진흥공사는 국내 해운산업 재건을 위한 실질적인 대안을 모색하기 위한 공동 협의체를 구성하기로 협의했다. 양사는 실제 물류 시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공유하고, 주력 서비스 관련 협력관계를 구축해 국내 해운 물류산업의 경쟁력 제고와 발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다. 
 
박민규 트레드링스 대표이사는 “해운업 재건의 핵심역할을 담당하는 한국해양진흥공사와 손잡고 국내 수출입 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