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앤비 유망주’ 디미너, ‘사인히어’ 출연…감성 넘치는 무대 선사
“매 순간이 마지막이라 생각”…진심 통했다
입력 : 2019-08-23 09:00:02 수정 : 2019-08-23 09:00:02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알앤비 가수 디미너(DMEANOR)가 진정성 가득한 자작곡으로 시청자들과 만났다.
 
디미너는 지난 22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Signhere(사인히어)'에 참가자로 출연했다.
 
먼저 사인히어에 출연한 계기를 묻자 디미너는 "좋아서 시작한 음악이, 이제는 나에게 스트레스를 주더라. 다시 초심을 찾고자 하는 마음에 지원하게 됐다"고 밝혔다.
 
긴장된 표정으로 무대에 오른 디미너. 그는 이날 자신의 진심이 담긴 자작곡 'Backstage(백스테이지)'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디미너는 특유의 소울 넘치는 목소리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깊은 여운을 남긴 무대가 끝나고, AOMG 심사위원들의 심사평이 이어졌다. 박재범은 "디미너의 담백한 보이스 톤이 정말 좋았다. 음악성은 확실히 있는 것 같다"고 평가했다.
 
같이 출연한 참가자들 역시 디미너를 우승 후보로 꼽았지만, 디미너는 예선전에서 아쉽게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디미너는 에코브릿지가 제작한 신예 아티스트로, 글로벌 음악시장을 향해 도전장을 내민 감성 알앤비 소울 싱어이자 작곡가다. US 싱글 'Fool For Loving'이 발매와 동시에 샘 스미스, 찰리 푸스와 나란히 애플 뮤직의 핫 트랙으로 소개되면서 눈길을 끈 바 있다.
 
디미너 방송 출연분. 사진/방송캡처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음악을 듣고, 취재하고, 기사 쓰는 밤도깨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