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재훈 현대상선 사장, 임직원에 "서비스 품질 개선 총력" 당부
CEO 월례조회 개최…"서비스 양적 확대·직적 향상 두 마리 토끼 잡겠다"
입력 : 2019-08-20 11:35:40 수정 : 2019-08-20 11:35:40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이 20일 정시성 등 서비스 품질 개선에 총력을 다하자고 임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이날 현대상선 사옥에서 개최된 ‘CEO 월례조회’에서 배재훈 사장은 “내년 초대형선 인도에 맞춰 서비스 양적 확대는 물론, 정시성 등 서비스 품질 개선에 총력을 다하자”고 강조했다.
 
이어 “초대형선 발주, 디 얼라이언스 가입 등 경영정상화가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며 “서비스의 양적 확대와 질적 향상 등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겠다”는 각오도 밝혔다.
 
이날 참석한 현대상선 임직원들은 회사의 현황과 향후 방향성에 대해 깊이 공감하고 2020년 재도약을 위한 결의를 새롭게 다졌다.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이 정시성 등 서비스 품질 개선에 총력을 기울이자고 20일 개최된 ‘CEO 월례조회’에서 임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사진/현대상선
 
현대상선은 8월 초 선복량 증가와 얼라이언스 신규 가입에 대비해 해외 현지 전문가를 영입하고 변화관리조직을 신설하는 등 양적 확대 기반을 마련한 바 있다. 이에 더해 고객의 신뢰도와 만족도 제고를 위한 서비스 품질 개선에도 총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최근 현대상선은 덴마크 해운분석기관 ‘시인텔(SeaIntel)’에서 상위 15개 글로벌 선사들의 6월 평균 운항 정시성(얼라이언스 포함) 부문에서 91.8%를 기록하며 세계 1위를 달성하기도 했다. 
 
현대상선은 정시성을 지속적으로 집중 관리하는 것은 물론 첨단 IT기술 개발 및 도입, 냉동·중량화물 등 특수화물 관리역량 강화, 프리미엄 서비스 제공 등 서비스 품질개선을 위해 전방위적으로 나선 모습이다. 
 
한편, 배 사장 주최로 진행된 ‘CEO 월례조회’는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달 간 있었던 회사에 대한 대외이슈 및 전사 실적 등을 공유하고, 전임직원들의 각종 건의사항 등을 직접 듣는 자리이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