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 귀’ 허재 vs 현주엽, 레전드 매치 성사
농구 대통력에서 예능 대통령으로
입력 : 2019-08-17 11:24:50 수정 : 2019-08-17 11:24:50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농구 레전드 허재와 현주엽의 입담 맞대결이 성사됐다.
 
18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서는 '농구 대통령'에서 '예능 대통령'으로 거듭난 허재 감독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현주엽 감독을 1:1 전담마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예상치 못했던 허재의 등장에 허를 찔린 현주엽은 90도로 깍듯한 인사까지 하며 초반에 기선 제압을 당한 듯했다. 평소 심영순 요리연구가 외에는 두려울 게 없는 현주엽의 기죽은 모습에 전현무마저 당황스러워했을 정도라고.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허재가 '당나귀 귀'에는 꼭 나가야 한다며 흔쾌히 출연을 승낙한 이유는 지난 방송에서 현주엽이 그의 전화를 받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했다.
 
그 당시 진짜로 화가났었다고 밝힌 허재는 현주엽을 향해 "왜 전화를 안 받았냐" 따져 물었고, 현주엽은 천연덕스러운 표정으로 "기억에 없다"고 오리발을 내밀어 둘 사이에 팽팽한 긴장감이 조성됐다.
 
하지만 곧바로 제작진의 자료 제공으로 들통이 나자 현주엽은 오히려 "제가 형을 지켜드린 것"이라며 오히려 당당하게 나왔다고 해 그의 말뜻이 무엇일지 궁금하게 만드는 동시에 본격적인 레전드 대결의 서막을 알렸다.
 
과거 국가대표 시절에 같은 방을 쓰기도 한 선후배 사이이자 농구대잔치 결승전에서 맞붙기도 했던 레전드들의 예능 1 1 매치업의 승자가 과연 누가 될지도 이날 방송의 흥미진진한 재미 포인트가 되고 있다.
 
허재와 현주엽, 두 레전드의 현란한 입담 맞대결이 펼쳐질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18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협주엽과 허재. 사진/KBS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음악을 듣고, 취재하고, 기사 쓰는 밤도깨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