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LH,'스마트시티 메이커톤' 참가팀 모집
IT 융복합 기술 활용 아이디어 발굴…9월3일부터 사흘간
입력 : 2019-07-23 10:13:15 수정 : 2019-07-23 10:13:15
[뉴스토마토 강명연 기자]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스마트시티에 대한 관심 제고와 창의적인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스마트시티 메이커톤' 행사를 개최하고 참가팀을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스마트시티 메이커톤은 '메이크'와 '마라톤'의 합성어로 참가자들이 최대 5명으로 팀을 구성해 정해진 기간 내 생활편의 향상과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스마트 서비스를 개발?제작하는 경진대회다. 
 
스마트시티 메이커톤 개최 포스터. 사진/한국토지주택공사
 
오는 9월 4일부터 6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9 월드 스마트시티 엑스포(WSCE 2019)'의 세부행사로 2박 3일 간 진행된다.
 
'도시의 경쟁력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스마트도시 서비스'를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스마트시티 메이커톤'은 IT 융복합 기술을 활용해 시민에게 필요한 스마트도시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가진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8월 11일까지 신청접수 후 아이디어?구현가능성 등에 대한 사전심사를 거쳐 선정된 팀이 본선 심사에 진출하게 되며, 창작물에 대한 최종 심사를 통해 대상?우수상?장려상 수상팀이 선정된다.
 
대상 1팀에게는 국토교통부 장관상과 상금 400만원, 우수상 3팀은 각각 한국토지주택공사?한국수자원공사?킨텍스 사장상과 상금 100만원, 장려상 6팀에게는 상금 50만원이 수여된다.
 
참가를 원하는 팀은 'WSCE 2019' 홈페이지에 게시된 참가신청서를 작성해 이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WSCE행사전담사무국 또는 참가신청 메일로 문의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공공과 민간, 시민이 함께 소통하고 협력해 맞춤형 스마트시티 기술을 발굴하기 위해 이번 메이커톤 대회를 마련했다"며 "메이커톤 뿐만 아니라 다양한 컨퍼런스와 전시가 개최되는 'WSCE 2019' 행사에 국민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강명연 기자 unsaid@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강명연

고민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