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포브스 선정 아시아 100대 스타트업, 한국기업 비중 3위
15개 선정돼…지난해 대비 11개 늘어
싱가포르 1위·홍콩 2위
2022-09-14 17:03:50 2022-09-14 17:03:50
[뉴스토마토 변소인 기자] 창업진흥원은 지난달 미국 포브스지가 발표한 '2022년 포브스 아시아 100대 유망 스타트업'에 국내 15개 스타트업이 선정되며 아시아 3위를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2022년 포브스 아시아 100대 유망 스타트업' 이미지. (사진=창업진흥원)
 
이번에 선정된 스타트업 모두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지원프로그램에 참여했으며 이 중 14개 스타트업이 창업진흥원 지원프로그램을 통해 사업화, 멘토링에 대한 지원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는 지난해부터 아시아 지역의 헬스케어, 물류·운송, 금융, 교육·채용 등 10여 개 분야의 100대 유망 스타트업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지난해 '포브스 아시아 100대 유망 스타트업'에는 우리나라 4개 스타트업이 선정돼 아시아 6위를 기록한 바 있다.
 
올해는 전년 대비 11개 스타트업이 증가한 15개 스타트업이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국내 스타트업은 △백패커 △생활연구소 △와드 △크몽 △에이아이포펫 △아파트멘터리 △닥터나우 △모비두 △엔코드 △페이히어 △피플펀드컴퍼니 △플라스크 △쿼드마이너 △서울로보틱스 △토스랩이다.
 
국가별로는 싱가포르가 19개로 아시아 1위를 기록했다. 이어 홍콩(16개), 한국, 중국(13개), 인도(11개), 인도네시아(8개), 호주(6개) 순이었다.
 
김용문 창업진흥원 원장은 "창업지원프로그램에 참여한 스타트업들이 해외에서도 인정받는 글로벌 유망 스타트업으로 성장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국내 스타트업들이 국내 경제성장의 주역으로 자리매김하는 동시에, 글로벌 스타트업 생태계를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변소인 기자 byl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